Notice
10/08/2014
18884
Notice
09/16/2015
14657
Notice
08/11/2016
9364
Notice
11/08/2016
8912
434

안녕하세요! 녹용홍삼 제품이 sold out 으로 보이는데요, 재입고는 언제 되는지 문의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Nahyeong Kang
06/10/2015
3372
433

>안녕하세요! > >녹용홍삼 제품이 sold out 으로 보이는데요, 재입고는 언제 되는지 문의 드립니다. >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천호식품에 관심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녹용홍삼 입고 되었습니다. 오늘도 건강한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헬스코리아
06/11/2015
3052
432

전문가에 따르면 면역력이 크게 떨어진 사람들이 메르스 확진환자와 밀접하게 접촉하면 감염 위험이 크다고 합니다. 건강백신! 바로 면역력을 높이는 식품. 무엇이 있을까요? 중앙일보_면역력 이상의 징후.. 면역력 높이는 음식 9가지 알아보니 1. 면역력 이상 징후. 내 상태가 아래와 같다면 면역력을 의심! - 단 음식과 음료를 즐겨 찾는 경우 - 체중이 너무 많이 나갈 경우 - 콧속이 너무 건조할 경우: 세균은 건조한 콧속으로

헬스코리아
06/09/2015
2808
431

수면무호흡 증상이 기억력 감퇴를 촉진하고, 알츠하이머를 더욱 빨리 불러온다는 연구결과가 밝혀졌다. 17일 외신에 따르면 앤드류 바르가 박사팀이 55~90세 성인 노인 2,470명의 의료기록을 검토한 결과 수면무호흡증이 있는 사람은 보통 경증의 인지장애(MCI)를 일반 사람보다 10년 먼저 겪게 되는 사실을 밝혀냈다. 수면무호흡증은 수면 중 10초 이상 숨을 쉬지 않는 무호흡이 한 시간에 5회 이상 발생하는 질환이다. 기도 내 탄력이 떨어져

헬스코리아
04/20/2015
2763
430

지금 87세 어머니가 계신데 밤에 다리에 쥐가 나거나 경련으로 고생하고 계십니다. 10년도 넘은 증상인데 병원에서는 별다른 해결방안을 주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가끔 손가락이 뒤틀리면서 경련이 일어나기도 하잖아요. 그런식으로 밤중에 다리에 쥐가 나거나 엄지 발가락이 뒤틀리면서 경련이 일어나곤 합니다. 이럴 때 닥터 마우스는 어떤 효과가 있을 까요? 아니면 다른 제품이 있나요?

이유연
04/15/2015
2877
429

안녕하세요, 헬스코리아입니다. 우선 답변이 늦어진 점 양해바랍니다. 조금 더 정확한 답변을 드릴려고 저희도 더 알아보는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닥터마우스는 일종의 침의 효과라고 보시면 됩니다. 아픈 통증이나 삐였을때 사용하시면 좋은 효과를 볼수있습니다. 어머님의 경우는 혈액순환이 안되어서 생기는 증상이기 때문에 닥터 마우스 보다는 공기압 지압으로 발가락에서부터 허벅지까지 마사지 해주는 닥터라이프 짤순이(다리마사지)를 추천해 드립

헬스코리아
04/18/2015
2804
428

스트레스 해소 음식 7가지, 평소 올바른 식습관 가장 중요…신선한 채소와 과일 섭취해야 음식으로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푸드 테라피’스트레스 해소 음식 7가지가 있다. 사람들은 스트레스를 받으면 자연스레 먹을 것부터 찾는다.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매콤한 맛을 내는 요리다. 사람들은 “매운 음식을 먹고 한바탕 땀을 흘리고 나면 스트레스가 풀리는 것 같다”고 말한다. 실제 맵거나 단 음식은 일시적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역할을 한

헬스코리아
04/14/2015
2718
427

혓바늘이 생기는 원인에 대해 관심이 높다. 봄철 스트레스 또는 봄철에 무리한 운동 등으로 인해 혓바늘이 생길 수 있다. 혓바늘은 혀 돌기에 염증이 생긴 것이다. 스트레스, 영양장애, 위궤양 등이 원인일 수 있다. 대부분 푹 쉬면 낫는다. 혓바늘이 돋아나 아프면 무심코 넘기기가 쉽다. 입속이나 입술 등 입과 그 주변에 생기는 상처는 저절로 낫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대로 두면 염증이 생길 수도 있다. 혓바늘은 과로나 스트레

헬스코리아
04/07/2015
2701
426

대한민국 '커피 사랑'이 뜨겁다. 지난해 커피 원두와 조제품(분말) 등 커피 수입량은 13만9764t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질병관리본부에서 발표한 '2013년 국민 영양조사' 결과에 따르면, 국내 성인 1명당 주당 커피 섭취횟수는 12.3회로, 주당 섭취횟수 7회를 기록한 쌀밥보다도 많았다. 하지만, 커피는 로스팅(커피를 볶는 방법)·추출기법·첨가물에 따라 신체에 미치는 영향이 달라져 주의가 필요하다. 특정 약을 복용하거나 지병을

헬스코리아
04/01/2015
2858
425

‘한국인은 밥심’이라는 말이 있을 만큼 우리는 하루 세끼를 챙겨 먹는 것을 중시한다. 밥에 든 영양소의 80%는 탄수화물로, 건강을 생각한다면 백미보다 현미·보리 등 통곡물로 만든 밥을 먹는 것이 좋다. 백미는 소화흡수가 빨라 섭취 후 혈당이 급격하게 올라갈 수 있기 때문에 당뇨병 환자나 비만인 사람에겐 특히 좋지 않다. 반면 통곡물인 현미, 보리, 콩 등으로 밥을 지어 먹으면 같은 양의 밥을 먹어도 혈당이 완만하게 상승해 당뇨병 질환이

헬스코리아
03/30/2015
2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