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10/08/2014
17688
Notice
09/16/2015
13445
Notice
08/11/2016
8129
Notice
11/08/2016
7657
393

갱년기 여성들을 위한 제품 - 황후백수오 -

Healthkorea
02/14/2014
4306
392

2014년 발렌타인데이 이벤트

Healthkorea
02/14/2014
4112
391

새로운 시즌에 대비해 미국으로 돌아간 ‘추추트레인’ 추신수(32·텍사스 레인저스)의 근황이 공개됐다.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는 28일(이하 한국시각) 자신의 페이스북에 “건강하게살아요! 우리집 건강 지키미!”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을 살펴보면 탁자 위에 여러 개의 비타민 음료가 놓여있고, 추신수가 비타민 음료를 마시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앞서 추신수는 지난달 22일 7년간 1억 3500만 달러에

Healthkorea
01/28/2014
4313
390

한국 유명 TV 건강프로그램에서 방영되어 효능이 알려진 '삼채'가 먹기 편하고 휴대하기 쉬운 팩키지로 만들어져 미국에 진출한다. 삼채는 '알리움 후커리'란 학명으로 히말라야의 고산지대에서 자라는 약용 혹은 식용식물로 알려져 있다. 삼채란 뿌리가 인삼의 어린 뿌리같다하여 혹은 단맛, 쌉쌀한 맛, 매운맛의 세가지 맛이 나는 채소라는 의미를 지녀 삼채라고 불리운다. 삼채의 매운 맛은 폐기를 도와 체내의 독소를 깨끗하게 청소하며 단맛은

Health Korea
01/17/2014
4378
389

'남자한테 참 좋은데'라는 문구로 유명해진 산수유는 정력과 요실금, 혈액순환에 효과가 있다는 말이 돌면서 2000년대 후반 중·장년 남성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이런 산수유 제품은 대부분 산수유 함유량이 80% 이상이다. 하지만 이런 인기를 노리고 산수유가 단 0.8%만 포함된 '가짜 산수유'를 수백억원어치 팔아 유통한 일당이 서울시에 적발됐다. 서울시 특별사법경찰은 2010년 10월부터 약 3년에 걸쳐 산수유 성분이 0.8%

Healthkorea
01/10/2014
4000
388

2013년 한해도 저희 헬스코리아를 사랑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새롭게 맞이하실 2014년! 헬스코리아 가족님들의 가정에 건강과 평안이 가득하시기를 바라며 소망하시고 계획하시는 모든일들이 잘 이뤄지시기를 더불어 바랍니다. 건강이 최고입니다! 건강한 마음과 건강한 몸, 건강한 웃음으로 힘차게 다가오는 2014년을 맞이하세요~~~ ^^ 다시 한번 보내주신 사랑에 깊은 감사드립니다. Happy New Year

Health Korea
12/31/2013
3724
387

30대女, 뼈 챙기는 습관을 기르자! 신체나이를 따져봤을 때 가장 화려한 시기는 25세 이며 그 이후부터는 급격한 피부 노화가 이뤄져 화사함은 점점 중후함으로 변해간다. 노화된 뼈는 골밀도가 떨어져 강도가 약해지는데 이것이 골다공증의 시초다. 사람이라면 누구나 늙고 필연적으로 골다공증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같은 나이라도 젊어 보이고 더 늙어 보이는 사람이 있듯이 어떻게 관리하느냐에 따라 뼈의 나이도

Health Korea
10/01/2013
4337
386

예전에 어딘가에서 귀사의 제품소개를 본적이 있습니다. 장어엑기스에 괸한 글이 있었는데 웹사이트 어디에서도 장어엑기스는 찾을수 없습니다. 장어엑기스 구입하고자 하오니 답변 바랍니다.

pp
09/16/2013
3997
385

얼마 전 산으로 등산을 간 이정구(47·남)씨는 “햇볕이 쨍쨍한데 30분 넘게 등산을 하고 목이 너무 말라 페트병 얼음물을 사서 벌컥벌컥 마시고 나니 배탈이 났다”며 “탈수를 막으려고 물을 마셨는데 오히려 탈이 났다”고 하소연했다. 무더운 여름에 오랫동안 운동을 한 후 목이 말라 갈증을 없애려다 더 갈증이 심화되거나 탈이 나는 사람들을 종종 목격 할 수 있다. 전문가들은 일반인의 경우엔 크게 상관없지만 위나 장의 기능이 약한 사람

Health Korea
08/30/2013
5546
384

**당뇨환자 물↑ 만성신부전 환자 물↓** 인천에 사는 최모(남·60)씨는 목이 간질간질하고 목에 뭔가가 걸리는 느낌이 들어 병원에 가봤지만 검사결과는아무 이상이 없었다. 최 씨는 “담당의사가 수분이 부족해 후두주변이 끈끈해지고 건조해졌다고 말했다”며 "물을 많이 마시는 게 건강에좋다지만 밥때 말고는 귀찮아 거의 먹지 않는다"고 토로했다. 우리주변을 살펴보면 물을 무조건 많이 마시는 것이 좋다는 사람이 있고 조금만 마셔도

Health Korea
08/23/2013
11577